주요클리닉

HOME > 진료과/의료진 > 주요클리닉 > 위∙대장 내시경검사

  • 위대장 내시경 센터
  • 소아청소년 성장학습발달센터
  • 정신건강센터
  • 신경질환센터
위∙대장 내시경검사
수면 대장 내시경
대장에 대한 검사로서 비교적 정확하면서 보편적인 대장 내시경이 주로 이용됩니다. 대장 내시경검사는 대장 조영술에 비해 정확도가 높고 이상이 있을 경우 바로 조직검사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그런데 검사 도중 에 통증과 불편함으로 검사에 대한 고통스런 기억을 남기는 환자들이 종종 있습니다. 그러나 수면 내시경 검사는 일반 내시경 검사의 불편함을 줄여주어 편안히 내시경 검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수면 대장 내시경 검사란?
대장에 대한 검사로서 비교적 정확하면서 보편적인 대장 내시경이 주로 이용됩니다. 대장 내시경검사는 대장 조영술에 비해 정확도가 높고 이상이 있을 경우 바로 조직검사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그런데 검사 도중 에 통증과 불편함으로 검사에 대한 고통스런 기억을 남기는 환자들이 종종 있습니다. 그러나 수면 내시경 검사는 일반 내시경 검사의 불편함을 줄여주어 편안히 내시경 검사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대장 내시경 검사 대상자
  • 대변에 피가 묻어 나오는 경우
  • 장기간 지속되는 설사나 변비가 있는 경우
  • 최근 배변 습관의 변화
  • 대변 굵기가 가늘어지는 경우
  • 원인을 알 수 없는 복통 등
수면 대장내시경 검사 방법
  • 검사 전날 저녁식사를 가볍게 합니다.
    (특히 3일전 부터는 씨가 있는 과일을 먹지 마십시요.)
  • 검사 전날 저녁과 당일 아침에 장 청결제를 먹어 장을 깨끗하게 비웁니다.
  • 검사 전에 안정을 위해 진정제와 진경제를 주사를 맞습니다.
  • 검사는 항문으로 내시경을 넣고 구불구불한 대장을 들어가 맹장까지 삽입하고 관찰하면서 필요하면 조직검사를 시행합니다.

검사 시간은 약 10분에서 20분 정도 소요되며, 장에 유착이 있거나 굴곡이 심한 경우, 여러 곳에서 조직검사가 필요한 경우에는 시간이 더 걸릴 수 있습니다. 통증은 일반 위 내시경과 비교 시 별차이가 없고 오히려 편하다는 환자도 있으나 개인에 따라 통증을 느끼실 수도 있습니다.

검사를 마친 후 지켜야 할 사항
검사 후 30분에서 1시간 정도 휴식을 취하면 바로 다른 일을 할 수 있고 식사를 하셔도 됩니다. 그러나 가급적이면 운전은 피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검사 후 복통이 심하거나, 혈변, 흑색 변 등이 있으면 바로 의사에게 연락하여 조치를 받으셔야 합니다.
위장 내시경
위궤양 및 위암 환자들이 만연한 우리나라에서 위장관내시경 검사는 질병의 조기 발견과 치료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검사에 따른 고통 등으로 인하여 많은 환자들이 내시경 검사를 회피하거나 두려워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내시경 검사의 이런 고통을 최소화하기 위해 수면내시경과 굵기가 5-6 mm정도의 가는 내시경을 (세경)사용하게 되지만, 이런 세경을 사용하는 경우 시야가 매우 작고 기구의 조작이 힘들며 검사 및 치료 내시경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수면 내시경을 이용합니다.
수면내시경이란?
수면내시경이란 진정제를 맞으면서 "의식이 있는 진정 (consciousness sedation)", 즉 자극에 반응할 정도의 가벼운 진정 상태에 도달한 채 검사를 받는 것을 말합니다. 이로써 환자는 내시경 검사로 인한 불쾌한 감각이나 통증 없이 검사를 받고, 검사 종류 후에도 내시경검사의 불쾌한 기억을 없어지게 합니다. 일부 환자들은 잠을 자므로 수면내시경이라고 불러왔지만, 엄밀한 의미에서의 수면상태가 아니라 환자가 묻는 말에는 대답을 하고 시키는 대로 몸을 움직이나 협조가 가능한 상태이기 때문에 수면 내시경이란 용어는 옳지 않습니다. 그러나 이를 대체할 단어가 없어 현재 대부분의 병원에서 수면 내시경이란 용어를 사용하게 된 것입니다.
검사 질환 및 대상

내시경을 위 내로 삽입하여 식도, 위, 십이지장 등의 점막 구조를 직접 육안적으로 관찰함으로써 위염, 소화성 궤양, 위암 등의 질환을 진단 합니다. 필요에 따라서 내시경을 통하여 1~2 mm정도의 작은 조직을 뜯은 후 현미경으로 관찰하는 조직생검으로 위암을 비롯한 각종 질환을 확진할 수 있습니다. 또한 최근에는 위내에서 성장하는 세균(헬리코박터)감염유무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따라서 소화불량, 속쓰림 등의 증상이 쉽게 낫지 않는 경우 내시경 검사를 통해 정확한 원인 및 진단을 하고 이를 바탕으로 적절한 치료를 하는 것이 필수적입니다. 이밖에도 다음과 같은 증상이 나타나면 내시경 검사를 받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 원인이 불명확한 구토증
  • 만성적인 상복부 통증
  • 야간취침 중에 또는 새벽에 나타나는 복통
  • 위장관 출혈
  • 약물 복용에 의해 발생된 복통
  • 방사선 검사상에서 이상 소견이 있는 경우
  • 동전, 반지 등의 이물질을 삼킨 경우 이물질의 제거
  • 기타 뚜렷한 원인이 없는 상복부 불쾌감, 식욕부진, 체중감소, 구역질
  • 원인 불명의 철결핍성 빈혈
검사 방법
수면 내시경을 시행 받기 위하여서는 검사일에 병원에 오셔서 수액을 주사 받고 내시경 전 처치 근육주사, 위 내 가스제거용 물약을 복용하시고 대기하게 됩니다. 진정제는 내시경 직전에 사용하게 되며 내시경이 끝난 뒤에는 특별히 준비된 회복실 침대에서 안정하시고 충분히 회복될 때까지 관찰하게 됩니다. 가능하면 보호자를 동반 하시면 검사 후에 환자의 상태를 살피는데 큰 도움이 되고, 결과에 대한 자세한 설명도 함께 들으실 수 있습니다.
검사 주의점
수면내시경은 일반적으로 부작용이 적은 시술로 비교적 안전하게 시행할 수 있는 검사법으로 문제가 되는 부작용은 수면내시경에 사용하는 진정제가 일부에서 호흡, 혈압 등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입니다. 때문에 고령의 환자, 폐기능에 장애가 있는 환자, 또는 급성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에서는 적용할 수 없습니다. 또한 약제 사용으로 몽롱한 상태가 오래가는 경우는 엉뚱한 사고를 불러일으킬 수도 있으므로 수면내시경 후에는 적어도 2시간 정도의 관찰이 필요하며, 혈압이 정상이며 의식이 안전할 정도로 회복된 것이 확인되면 귀가하게 됩니다. 검사 당일에는 운전을 하거나 기계를 다루거나 중요한 결정을 내리는 일은 삼가고, 가능하다면 하루 정도 휴식을 취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